콘텐츠목차

디지털하동문화대전 > 하동향토문화백과 > 삶의 틀(정치∙경제∙사회) > 경제·산업 > 특산물

  • 고령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옥종면, 북천면, 진교면에서 생산되는 도자기의 원료로 쓰이는 진흙. 고령토는 바위 속 장석(長石)이 풍화 작용을 받아 물에 의해 가수 분해되어서 만들어진 점토 광물이다. 주로 흰색 또는 회색의 미세한 분말 점토의 형태로 생산되는 고령토는 도자기나 시멘트 따위의 원료로 쓰인다. 중국의 대표적 도자기 생산지인 경덕진요(景德鎭窯) 부근의 강서성 부량현 고령촌에서 생산되는...

  • 고로쇠수액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화개면, 악양면, 청암면의 고지대에서 자생하는 고로쇠나무에서 채취한 수액. 고로쇠의 어원은 골리수(骨利水) 나무에서 비롯한다. 글자 그대로 뼈에 이로운 수액이 들어 있는 나무라는 뜻이며 한국에서 자라는 단풍나무[당단풍, 적단풍, 복자기, 산겨릅나무 등] 중 가장 굵고 높게 자란다. 고로쇠나무는 높이 20m까지 자라며 5월에 연한 황록색의 꽃이 피며, 목질은 치밀하고...

  • 단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진교면, 적량면, 악양면 일대에서 생산되는 감나무속 낙엽교목 식물인 단감나무의 열매. 우리나라 고유의 단감은 지리산(智異山) 남부에 산재해 있었다고 하며, 현재 재배되고 있는 단감은 1910년경에 도입된 것으로 본격적인 단감의 재배 역사는 그리 오래되지 않았다. 우리나라와 중국에서는 주로 떫은 감나무를 재배하여 건시나 숙시 등으로 가공하여 이용하였고, 일본에서는 생...

  • 대봉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악양면 일대에서 생산되는, 떫으나 홍시가 되면 매우 달고 큰 감. 하동군 악양면 일대는 기후가 온화하고 토질이 비옥하여 대봉감의 재배 적지로 선택된 곳으로, 대봉감의 시배지로 전해지고 있다. 특히 악양 대봉감은 ‘과실의 왕은 감이요, 감의 왕은 대봉’이라 하여 옛날부터 임금님의 진상품으로 이름난 과일로, 다른 지역의 대봉감과는 그 맛과 향을 비교할 수 없다. 11월...

  • 딸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횡천면, 옥종면 일대에서 생산되는 장미과 딸기속 식물의 열매. 딸기는 과일로 먹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딸기 잼, 딸기술을 만들어 연중 먹을 수 있는 식품으로 원기 회복에 효과가 있다. 딸기에는 비타민C가 다량으로 들어 있으며, 호르몬 조절을 하는 부신 피질의 기능을 왕성하게 하므로 체력을 증진시키고 피부를 아름답게 하며 혈액을 맑게 하는 작용을 한다. 옥종면은 일...

  • 매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일대에서 생산되는 매화나무의 열매. 매화나무는 이른 봄인 3월에 잎보다 꽃이 먼저 피며, 매실은 5월 말에서 6월 중순에 녹색으로 익어 출하된다. 매실의 기록을 보면 허준(許浚)의 『동의보감(東醫寶鑑)』에는 “성평(性平), 미산(味酸), 무독(無毒)하며, 지갈(止渴)하고 격상(膈上)을 열(熱)하게 한다.”고 되어 있다. 즉 매실은 맛이 시고 독이 없으며, 기를 내리...

  •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일대에서 생산되는 밤나무의 열매. 밤은 섬유질과 타닌이 많은 알칼리성 전통 과실로서 군밤, 생과, 과자 요리용으로 쓰인다. 밤 100g 중에는 탄수화물 34.5g, 단백질 3.5g을 비롯해 지방, 칼슘, 비타민 A, B, C 등이 들어 있어 인체 발육 및 성장에 도움을 준다. 특히 밤에는 비타민 C가 많이 함유되어 피부 미용, 피로 회복, 감기 예방 등에 효험이 있...

  •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일대에서 생산되는 배나무과에 속하는 낙엽 교목 식물의 열매. 하동에서 생산되는 배는 1920년대부터 하동읍 화심리 신지[일명 만지, 돌팀이]의 섬진강 변에서 최초로 재배되기 시작하였다. 지금은 하동읍, 화개면, 악양면, 옥종면 등으로 확산 재배되고 있으며, 80여 년의 재배 역사를 가지고 있다. 하동 지역은 연평균 기온이 13℃, 강수량은 1,500㎜로서 최상의 배...

  •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일대에서 생산되는 주요 농산물. 하동군의 13개 읍·면에서 생산되는 벼는 금남농협과 옥종농협의 미곡종합처리장[RPC, Rice Processing Complex] 및 개인 도정 공장에서 산물 벼로 매입하여 쌀로 생산되고 있다. 최신 시설 완비로 쌀의 미질이 좋아 고정 고객이 많으며, 시세에 별다른 영향을 받지 않는다. 2009년 9월부터 금남농협과 옥종농협의 RPC...

  • 솔잎한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일대에서 솔잎 생균제를 첨가한 사료를 먹고 자란 한우. 하동 솔잎한우는 솔잎한우 작목반[회장 최태경] 회원 농가들이 28개월 이상 충분히 장기 숙성 비육하여 최고의 등급을 받은 1등급 한우이다. 전 두수에 대하여 출생 시부터 출하 시까지 전 단계에 걸쳐 전산 관리를 통하여 생산 및 출하 조정을 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소비자에게 생산·도축·가공·판매 정보를 제공하는...

  • 수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하동군 하동읍, 횡천면, 적량면 일대에서 생산되는 박과의 채소. 수박은 91%가 수분이며 그 밖에 당질이 많이 함유되어 있다. 당질 중에서도 과당과 포도당이 대부분을 차지한다. 수박은 갈증을 풀어 주고 피로 회복에 도움을 주기 때문에 여름철에 가장 많이 찾는 과일이다. 수박은 수박 잼, 수박 차, 수박 셰이크, 수박화채 등으로 먹을 수 있으며, 수박 껍질을 이용한 팩으로도...

  • 양상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하동군 하동읍, 적량면, 횡천면, 양보면 일대에서 생산되는 국화과의 채소. 양상추에는 칼륨, 나트륨, 칼슘, 인, 요오드, 마그네슘, 철 등 다양한 영양소가 함유되어 있는데 특히 마그네슘과 철분이 풍부하다. 양상추는 근육 조직, 신경 조직의 신진 대사를 활발하게 해 주며, 내장의 열을 식히고 이뇨 작용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불면증, 불안 신경증, 저혈압 등에 효과적이다....

  • 참다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하동군 양보면과 진교면 일대에서 생산되는 다래나무과의 식물. 새콤달콤한 맛의 참다래는 육류, 생선회의 연화제로 많이 사용된다. 참다래에 함유된 비타민 C는 오렌지의 2배, 비타민 E는 사과의 6배, 식이 섬유는 바나나의 5배로, 각종 질병 예방과 다이어트에 좋은 식품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혈중 콜레스테롤을 감소시키고 장암과 심장병 예방에 탁월한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 취나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청암면, 적량면, 악양면에서 야생 또는 인공으로 재배되는 나물. 하동 취나물은 오래전부터 야생에서 자라던 식용 나물로, 1998년경 지리산 해발 700m 청학골 자락에서 자라는 야생 취나물을 농지에 옮겨 재배한 것을 시초로 이후 조숙 재배를 위해 시설 하우스로 전환, 재배하고 있다. 하동 청학골 취나물은 야생 참취나물을 옮겨 심고 야생 종자를 재취하여 파종하였다....

  • 토마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하동군 횡천면과 옥종면 일대에서 생산되는 가짓과의 채소. 하동에서 생산되는 토마토는 농장에서 직접 품종을 선정하여 묘목을 생산할 뿐 아니라 인공 수정을 하지 않고 벌을 이용해 수정하여 병충해에 강한 질 좋은 토마토를 생산한다. 또한 지리산의 맑은 물을 이용해 유리 온실에서 양액 재배를 하여 1년에 8개월 이상 질 좋은 토마토를 생산, 공급하고 있다. 좋은 토마토는 품종 고...

  • 하동녹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경상남도 하동군 화개면 일대에서 주로 생산되는 차. 녹차는 차나무 잎을 따서 발효시키지 않은 찻잎을 사용해 만든 차다. 우리나라에서 자라는 소엽종의 차나무는 연평균 기온이 약 10℃ 이상으로, 온난하고 연평균 강수량이 1,500㎜ 이상인 다습한 지역에서 잘 자란다. 그러나 우리나라는 대륙성 기후로 겨울에는 혹한이 심하고 일교차가 매우 커서, 차나무가 자연 상태로 자랄 수 있는 북방...

  • 하옹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경상남도 하동군을 대표하는 종합 상표명. 하옹촌은 하동군에서 치러지는 각종 축제와 문화 관광, 농·특산물, 레저, 비즈니스 등에 하동을 대표하여 쓰이는 상표명이다. 2004년 4월부터 3억 원[도비 2억 원, 군비 1억 원]의 예산을 들여 하동군의 가치와 비전을 제시하고, 세계적 무대에서 하동군을 대표할 수 있는 공동 브랜드 개발을 위해 힘써왔다. 청정한 하동의 이미지를 살린 브랜...